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입학/특강 안내 + 자세히보기

홈으로

교육부 학점은행제
평가인정교육기관

북마크

홈으로

인터뷰

SEOULMODE 인들의 소식과 정보

유학/편입/취업 서울모드 졸업생의 인터뷰 내용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학업과 일을 동시에! 세종대 대학원에서 박사를 쏠라텍스 회사운영하는 CEO 김민서 졸업생

작성일 : 2017.04.20 조회수 : 1736


[재학중에도 졸업준비위원으로 왕성히 활동하던 김민서 졸업생 (서울모드 이정희 학장님 우편)]

 

 

1. 자기소개 

저는 서울모드를 학사로 졸업하고 세종대학교에서 석사과정을 끝낸 후 지금은 박사과정에 있는 김민서 하고 합니다. 원단, 프로모션을 하는 쏠라텍스라는 회사도 운영하고 있습니다.

 

2. 현재 하는 일이나 업무를 소개해주세요?

제가하는 업무는 원단을 필요로 하는 회사들에게 적절한 원단을 공급해주는 일을 하면서 여성복 위주의 스팟 상품을 만들어서 제공하는 업무도 병행하고 있습니다. 미리 1년 전부터 대학원을 준비하면서 교수님에게 많은 조언을 받으며 포토폴리오를 만들었기 때문에 큰 문제는 없었던 거 같습니다. 다만 평상시 학점관리도 잘해야 했기에 공부를 열심히 해야 한다는 부담감은 좀 있었습니다.

 

3. 서울모드를 다니게 된 동기

처음부터 대학원 편입을 목표로 두고 학교를 알아보았습니다. 그래서 공부를 제대로 할 수 있는 곳을 찾았습니다.

또한 저는 의류회사 생활을 오래하였기 때문에 교과서 위주가 아닌 정말 실무에서 필요한 수업을 하는 곳을 찾고 있었습니다. 많은 학교들을 알아보았고 방문해보았지만 서울모드를 알게 된 후 바로 여기라는 확신이 들었습니다,

물론 2년간의 생활도 후회 없이 다녔습니다. 가끔 공부를 너무 열심히 시키셔서 주말이 사라진 적도 있었지만요. ㅋㅋㅋ

 

4. 서울모드 커리큘럼에서 장점은?

가장 큰 장점은 실무위주의 교육과 체계적인 기초교육, 유능한 강사진 ,패션에 메카인 가로수 길에 위치한 학교의 위치, 학생 중심의 졸작 시스템 등등 인거 같습니다. 제가 이걸 보고 서울모드로 온 이유이기도 하구요.

 

5. 서울모드에서 공부하면서 가장 어려웠던 점은?

솔직히 말하면 공부를 열심히 하는 친구들이 워낙 많아서 더 공부를 열심히 해야 했던 거 같습니다.

다들 열정이 워낙 넘치다 보니 .... 또한 다른 학교도 그렇지만 서울모드는 교수님들이 다 열정이 넘치셔서 절대 봐 주시는 것도 없습니다. 하지만 전 그 부분이 더 좋았던 거 같습니다. 후회 없이 공부했거든요,

 

6. 서울모드에서 가장 도움이 되었던 부분은?

교수님들과의 커뮤니케이션 같습니다. 일반대학에선 교수님 한번 찾아뵙기가 쉽지 않았는데 서울모드는 언제나 교수님들이 가까이 계시면서 모든 학생들의 이야기를 다 들어주시고 이해해 주시며 조언 해주신 것이 저에게 가장 도움이 되었던 거 같습니다.

 

7. 나만의 작업 노하우가 있다면?

일이라는 것이 직업의 스킬도 중요하지만 여러 가지 상황에 대한 판단 능력을 키우는 것도 아주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업무능력은 일을 하다보면 자연히 배우게 되지만 나만의 판단능력이나 사람과 사람 관계 등의 행동들은 일의 업무 능력과는 상관없는 것 같습니다. 늘 긍정적인 마인드로 지혜롭게 대처하면 업무능력은 자연스럽게 높아지며 거기에 인성까지 더해져서 훌륭한 리더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8. 앞으로의 꿈이나 계획은?

앞으로 전 패션리더들은 배출하는 교육자가 되기 위해 열심히 공부하며 실무에서의 능력도 더 키우고 있습니다.

제가 실무에서 터득한 많은 노하우들을 후배들에게 지식과 더불어 진심으로 전달해주는 그런 교육자가 되기 위해 더 노력할 것입니다.

 

9. 후배 또는 패션을 공부하려고 하는 사람들에게 해 주고 싶은 말

패션은 멋있는 직업이 아닙니다. 정말 많은 공부와 많은 노력, 감성이 필요한 직업입니다. 또한 이 모든 것이 열정이란 것이 있다면 그 안에 담겨서 누구나 할 수도 있는 직업입니다. 패션에 대한 열정만 있다면 그 누구라도 패션인이 될 수 있습니다. 그러니 절대 열정을 잃어버리지 마세요!!

 

 

[본교 졸업패션쇼에서도 후배들을 독려하시며 축하 장학금을 전달해 주시는 쏠라텍스 대표로 활동 중인 김민서 졸업생]